Skip to content
조회 수 1129 추천 수 4 댓글 2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이런 분야에 자칭 전문가라 납시는 사람들 치고 정상적인 인간을 제대로 조우한 적이 없는데, 왜이리 미친 인간들만 꼬이나 싶다. 이게 또라이 보존 법칙이라고 하는건가...

  • ?
    익명_65782008Best 2021.08.16 18:42
    3 현재 복싱에선 잘 안쓰이지만 므마나 장중거리 무술에서 쓰이던 펀치의 종류다.

    2 어디에도 없는 글로만 설명이 안되는 것을 택견만이라고 쓴 니가 회로가 좀 꼬인거 같은데 다시 낳아달라고 해봐. 하자가 좀 있는거 같네.
  • ?
    익명_20805513Best 2021.08.16 22:33
    실제로 운동 하는 사람들끼리만 알아야 하는 정보를 도장도 안 가고 쉽게 받아먹고 싶어하는 도둑놈 심보는 도대체... ㅋㅋㅋ 택견계에 이런 사람들 넘친다더니만 ㄹㅇ이었네.

    지금 님이 하는 소리가 위대 못믿겠다. 그러니까 기술 공개해라. 이거랑 뭐가 다른 거임 ㅋㅋㅋㅋ 정말 어메이징 하다.
  • ?
    익명_21277262 2021.08.16 18:02
    '입식 대회에서 써먹을 수 있는 훅처럼 보이는 펀치'가 있다면 정체가 뭘까?

    1. 훅이다
    2. 어디에도 없는 글로는 설명도 안되는 택견만의 펀치 기법이다

    2 찍는 새끼들이 처돈 거지, 제정신인 죄밖에 없어서 암만 봐도 1이 정답으로 보인다는 게 욕 먹을 일임? ^^
  • ?
    익명_65782008 2021.08.16 18:42
    @익명_21277262 에게
    3 현재 복싱에선 잘 안쓰이지만 므마나 장중거리 무술에서 쓰이던 펀치의 종류다.

    2 어디에도 없는 글로만 설명이 안되는 것을 택견만이라고 쓴 니가 회로가 좀 꼬인거 같은데 다시 낳아달라고 해봐. 하자가 좀 있는거 같네.
  • ?
    익명_21277262 2021.08.16 21:19
    @익명_65782008 에게
    끝까지 "너무 신비하고 오묘해서 글로는 도저히 설명이 안된다" ㅇㅈㄹ 병신들 놀고 있네 진짜 ㅋㅋ

    무술의 무자도 모르는 사람한테 훅이나 스트렝잍 보여준 다음에 본 거 설명해라고 해도 두 마디 이상은 나오겠구만 ㅋㅋㅋ
  • ?
    익명_05803730 2021.08.16 21:25
    @익명_21277262 에게
    태권도 돌려차기랑 빗겨차기 보여주면 발차기 안배워본 애들은 구별 못하던데?
  • ?
    익명_21277262 2021.08.16 21:30
    @익명_05803730 에게
    하도 얼척 없는 소리들을 하길래 짧게 끊어 치는 거냐 크게 휘두르는 거냐 물어보니까 그것도 대답 피하던데

    이것도 또 끊어 치는 것도 아니고 휘두르는 것도 아닌 오묘한 경지에 있는 뭐 그런 건가 보네 ㅋㅋ
  • ?
    익명_20805513 2021.08.16 22:15
    @익명_21277262 에게
    계속 헛다리 짚으면서 불타는 거 보기 안타까워서 말해주는데, 위대 하는 입장에서 설명해주자면 갤주가 설명한 그대로라 뭘 더하거나 빼거나 하기 어려운 개념의 그런 애매한 손질이 있다.

    처음에 막 배울라 치면 훅처럼 보여서 그대로 따라하면 도장 선배들이 하는 모양이 절대로 안 나오는 골 때리는 기술이다. 웃긴 건 그 기술이 입문 하자마자 배우게 되는 기초 손질 커리큘럼에 들어가 있다는 거고, 손질 공방 연습에서 약방의 감초처럼 들어가는 메인 컴비네이션 기술 중 하나라는 거다. 심지어 연습하면서 자세 교정을 자꾸 들어가는 기술이라 10번도 넘게 자세 고치다 보니까 처음에 내가 이걸 어떻게 쳤는지도 이젠 기억도 안 남.
    오히려 그래서 자신 있게 단언하는데, 위대 한 번이라도 다녔던 사람들이면 내가 무슨 기술 얘기하는지 모를 수가 없을 거라 생각한다. 그만큼 많이 연습하고, 많이 쳐보게 되는 기초 기술이라는 얘기다.

    구라 안 치고 복싱식 훅하고는 시작점부터가 다른 기술이니까 정 궁금하면 가 봐라. 이렇게 까지 설명 해줬는데 헛소리 한다고 하면 어쩔 수 없다마는...
  • ?
    익명_21277262 2021.08.16 22:23
    @익명_20805513 에게
    그렇게 그거랑 얽힌 사연은 구구절절 얘기할 수 있는데

    정작 기법의 디테일은 한 마디도 설명을 못하네? ㅋㅋㅋ

    그런 오묘하고 신비한 훅이지만 훅이 아닌 펀치가 위대택견 기술체계에 있다 치고, 그래서 거기서 입식 나가는 애들 복싱 훅 같은 건 전혀 구사를 안 한다는 거지?

    또 이거 대답 들으려면 몇날 며칠 걸리겠지 ㅋㅋ
  • ?
    익명_20805513 2021.08.16 22:28
    @익명_21277262 에게
    기법 디테일은 도장에서 수련하는 수련생들이 알아야지 그런 걸 여기다 얘기를 왜 함;;; 그리고 별로 오묘하지도 신비하지도 않은 기술이고, 대략이나마 추측할 수 있는 팁은 다 줬음.

    1. 훅인 줄 알고 따라하면 오히려 그 모양이 안 나온다.
    2. 복싱식 훅하고는 시작점부터가 다르다.

    알려줄 수 있는 건 다 알려줬으니 더 알고 싶으면 걍 갤주 도장 찾아가셈. 이 이상 말해주고 싶어도 이 다음부터는 왜 이 기술을 이렇게 해야 하고, 뭐하고 연계되는지를 같이 말해줘야 너님이 납득이 가능할 거라 어차피 여기 적지도 못함.
  • ?
    익명_21277262 2021.08.16 22:29
    @익명_20805513 에게
    한줄 요약 - 글로는 도저히 설명 못한다

    에라이 ㅆ ㅋㅋ
  • ?
    익명_20805513 2021.08.16 22:33
    @익명_21277262 에게
    실제로 운동 하는 사람들끼리만 알아야 하는 정보를 도장도 안 가고 쉽게 받아먹고 싶어하는 도둑놈 심보는 도대체... ㅋㅋㅋ 택견계에 이런 사람들 넘친다더니만 ㄹㅇ이었네.

    지금 님이 하는 소리가 위대 못믿겠다. 그러니까 기술 공개해라. 이거랑 뭐가 다른 거임 ㅋㅋㅋㅋ 정말 어메이징 하다.
  • ?
    익명_21277262 2021.08.16 22:42
    @익명_20805513 에게
    입식 대회 나가는 위대 애들 복싱 가드 함 안함?

    물론 하는 거 다 알고 물어보는 거다

    그게 원래 택견에 있었던 거임?

    복싱 가드는 글러브를 낀다는 전제하에 발달한 건데? ㅋㅋ
  • ?
    익명_20805513 2021.08.16 22:46
    @익명_21277262 에게
    돌아버린 건가? 너 위대태껸에서 가장 기초가 되는 자세인 본세가 어떤 자세인지는 알고 그런 소리 하는 거지?
  • ?
    익명_21277262 2021.08.16 22:58
    @익명_20805513 에게
    본세=복싱 가드라고 가지가지 한다 진짜
  • ?
    익명_20805513 2021.08.16 23:02
    @익명_21277262 에게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야 이거 어이가 없네. 그럼 본세와 복싱 가드가 같은 점과 다른 점이 뭔지 설명이 가능하겠지? 직접 배운 입장에서 니가 설명하는 본세에 대한 이론을 하나하나 평가해 줄 테니까 설명 딱 대라 ㅋㅋㅋ
  • ?
    익명_21277262 2021.08.16 22:37
    @익명_20805513 에게
    아니 위대태껸 하는 애들이 복싱스런 펀치 기법들 익혀서 입식 대회도 나가고 그런다면

    그 펀치들이 복싱에서 도입한 거건 / 원래 있던 택견식 펀치들을 복싱을 참조해서 개량한 거건

    굉장히 매력적이라고 생각하는데 정작 거기 있다는 새끼들이 필사적으로 부정하네 ㅋㅋ
  • ?
    익명_21277262 2021.08.16 22:41
    @익명_21277262 에게
    안타깝지만 택견에 원래부터 현대 복싱과 동일한 수준의 펀치 기법이 있었다는 가설은 취할 수가 없음'ㅅㄱ

    아니 병신들아 19세기에는 복싱에도 지금은 기본기 취급받는 복싱 기법들 없는 게 많았다고 ㅋㅋ 한 마디로 복싱이 복싱이 아니었는데 택견이 완벽한 복싱이었다고? 장난하냐 시발
  • ?
    익명_20805513 2021.08.16 22:41
    @익명_21277262 에게
    아니 개량을 안 했으니까 지금 황당하다고 하는 거 아님.

    내가 여기 올라온 입식에 나간 사람 중 하나인데 복싱 펀치 누구한테 배운 적도 없고 입문할 때 배운 장 치는 기술들 글러브만 끼고 그 각 그대로 치면서 연습했음. 그런데 그걸 두고 아예 위대태껸을 배우지도 않은 사람이 복싱 도입했다, 복싱식 펀치다 이러면 그냥 예 그렇습니다 복싱식 펀치입니다 이래야 함?
  • ?
    익명_29730131 2021.08.16 22:48
    @익명_21277262 에게
    댓글 처음 다는데 위대하는 사람이다.

    내가 이해를 도울진 모르겠지만, 진짜로 달라서 그럼. 난 복싱 3년쯤하고 가서 하는데 몇 가지 부분 자체 목적이 달라서 그렀다 볼 수 있음. 태권도 발차기먄 태권도 무에타이 발차기 목적이 같으면서 운용이
    다르잖아? 자세도 다르고.

    그런 차이임
    너가 원하는 대로 해석하면 롱훅으로 볼 수 있는데 조금 다름. 위에 언급한 것 때문이고 임팩트 넣는 타이밍이 조금 다름. 나도 그래서 그 부분은 동의함.

    너가 당해봐야 알거라 본다.

    난 지금 한지 5개월 좀 되서 뭐 완전 태껸인이다 하기 그렇지만, 전술과 운용에선 아직 드러나지 않았는데 꽤 괜찮다고 뵈.

    상담 갈 때, 있는 사람에 비해 열심히 좀 기간된 사람들이 있길래 분위기 독특하네? 했는데 나름의 이유는 있다고 봐.

    이 논쟁은 너가 복싱 손 밖이 모르는 거 봐선 안끝난다에 건다.
  • ?
    익명_21277262 2021.08.16 21:26
    @익명_65782008 에게
    (글로 설명해 봐라)

    니가 나한테 맞아보면 뭔지 느낌이 올 거야 그러니까 와라

    (? 왜 내가?)

    (빌런 새끼 만나서 확인할 용기도 없대요 ㅋㅋㅋ)

    (?)
  • ?
    익명_21277262 2021.08.16 21:27

    "비밀글입니다."

  • ?
    익명_21277262 2021.08.16 21:37
    @익명_21277262 에게
    내가 '빌런'이 된 이유:

    이해가 안 가는 거 설명해 달라고 해서 ㅋㅋ
  • ?
    익명_65782008 2021.08.16 22:01
    @익명_21277262 에게
    혼자 졸라 잘노네
  • ?
    익명_29262677 2021.08.16 18:26
    태프 저 병신은 왜 빌런한테 만나자고 해갖고 불을 더 질렀는지 모르겠다
    빌런새끼 더 신나서 날뛰는거 봐

Powered by RhymiX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