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나라면 홈트 할 바에야 차라리

익명이
104 1 3

집 근처 타류 격투기 배우러 갈 거 같음.

 

홈트라는 게 원래 그 무술 배우던 사람이 어쩔수 없이 도장 못가는 일 생겼을 때 본인 운동 쉬지 않으려고 보거나 하는 거임.

 

생 초보가 홈트 맨날 봐서 연습해봤자 진짜 중요한 부분 놓치거나 잘못된 습관 잡힐 가능성 100퍼센트라서 난 차라리 안 하느니만 못하다고 봄.

 

하다못해 그 대중적인 헬스조차 진지하게 입문하고 싶으면 돈 몇십만원 내고 PT 받아서 자세 지도받으면서 배우는 게 낫다고 하잖음.

 

거기다 저번에 홈트 얘기 나온 글이었나, 댓글 달린 거 보니까 위대 게이로 보이는 애가 협회 차원에서 홈트 찍을 계획 같은 건 전혀 없다고 말했던 걸로 기억함.

 

앞으로 나올 일 없을 거 같은 홈트에 매달릴 바에야 집 근처 타류 격투기라도 가서 배우는 게 훨씬 건설적이지 않을까 함 ㅇㅇ.

 

 

신고공유스크랩

댓글 3

댓글 쓰기
1등

격투기가 관심있으면 복싱, 킥복싱, 주짓수 이런걸 배우지..우리나라 전통무술에 관심이 있으니 택견을 배우고 싶어하는거 아니겠냐..국뽕..국뽕..국뽕이 차오르는 무술을 배우고 싶다 이기야..

06:18
21.07.24.
그럼 씨름이나 국궁 추천함. 위대태껸에서 님 한 명 위해서 홈트 만들어 줄 리 없다는 거 님도 잘 알 거라고 보는데 왜 굳이 거기에 매달림?
09:50
21.07.24.
진짜 간절하면 주말반이라도 한다. 다들. 국뽕 차오르는거 하고 싶으면 씨름, 국궁 이런거라도 하던지.
22:09
21.07.25.
댓글을 작성하시기 위해서는 로그인이 필요합니다(간편가입 가능).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