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게이들아 놀이설 나온김에 내 생각 쓴다

익명이
106 0 5

택견은 놀이냐 무술이냐?

둘다 된다 이런 발언일랑 "야 그런말 니가 학회가서나 해라"라는 울 관장님 말 생각나서 이야기한다 ㅋㅋㅋㅋ

 

현시대 택견은

무술, 격투기랑 경쟁해야하냐 

놀이(학술 전통적 개념)로 분류된 모든 것들과 경쟁해야하냐?

 

이게 내가 들은 말이다. 

택견이 살려면 사실 답은 무술과 경쟁해야 할꺼다 

 

근데 지금 택견이 무술 격투랑 경쟁한다고 해도 경쟁력이 있거나 갖춰져있냐? 

 

ㅋㅋㅋㅋ 답은 여기 게이들 아주 잘 알꺼라 본다. 

 

신고공유스크랩

댓글 5

댓글 쓰기
관장님께서 어떤 분이신 지는 잘 모르겠습니다만 지나치게 급진적인 생각을 가지신 듯 하군요. 둘 모두 되어서 안 될 까닭이 있나 싶습니다. 레슬링도 그렇고, 무술이지만 동시에 놀이적인 면모가 큰 종목들도 많지 않습니까?

거기다 택견이 살기 위해서는 무술과 경쟁을 하여야 한다고 말씀하셨습니다만, 제가 보기엔 딱히 택견은 죽어가고 있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오히려 80년대의 전통 붐을 타고 감당할 수 없는 수준의 확장을 했던 것이 제자리를 찾아가고 있을 뿐이지요. 필라테스도 그렇고, 주짓수도 그렇고, 어떤 종목이던 초창기의 기세가 수그러들면 적당히 쭈그러들기 마련입니다.

그리고 계속해서 이 사이트에서 현재의 택견이 타 무술 종목들과 경쟁하기에 경쟁력이 떨어진다는 글이 자주 올라오는데 뭔가 심히 불쾌하네요. 한국 무술계에 있어 태기질과 유연한 발차기의 조화라는 형태로써 택견은 이미 확실한 입지를 다진 지 오래 입니다. 몇몇 우스운 이미지들이 덧씌워 지기는 했습니다만 시간의 흐름에 따라 희석되고 있고, 결련택견의 황인무 선생의 옛법택견이 택견과 관련되어 강력한 무술이라는 새로운 이미지를 만들어가고 있습니다.

그리고 황인무 선생 또한 택견이 놀이이자 무술이라는 사실을 인정하고 계시지요. 여기까지만 말하겠습니다.
22:31
21.02.28.
1등
어디 협회 사람인지는 몰라도 관장님 마인드가 개방적이시구만
22:24
21.02.28.
철기가 저격하는 곳이야... 학파라 불릴급은 아닌데 학파라 해줬다고 즐거워 하시더라.
22:26
21.02.28.

즐거워 하신다는게 존나 웃기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3:27
21.02.28.
2등
관장님께서 어떤 분이신 지는 잘 모르겠습니다만 지나치게 급진적인 생각을 가지신 듯 하군요. 둘 모두 되어서 안 될 까닭이 있나 싶습니다. 레슬링도 그렇고, 무술이지만 동시에 놀이적인 면모가 큰 종목들도 많지 않습니까?

거기다 택견이 살기 위해서는 무술과 경쟁을 하여야 한다고 말씀하셨습니다만, 제가 보기엔 딱히 택견은 죽어가고 있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오히려 80년대의 전통 붐을 타고 감당할 수 없는 수준의 확장을 했던 것이 제자리를 찾아가고 있을 뿐이지요. 필라테스도 그렇고, 주짓수도 그렇고, 어떤 종목이던 초창기의 기세가 수그러들면 적당히 쭈그러들기 마련입니다.

그리고 계속해서 이 사이트에서 현재의 택견이 타 무술 종목들과 경쟁하기에 경쟁력이 떨어진다는 글이 자주 올라오는데 뭔가 심히 불쾌하네요. 한국 무술계에 있어 태기질과 유연한 발차기의 조화라는 형태로써 택견은 이미 확실한 입지를 다진 지 오래 입니다. 몇몇 우스운 이미지들이 덧씌워 지기는 했습니다만 시간의 흐름에 따라 희석되고 있고, 결련택견의 황인무 선생의 옛법택견이 택견과 관련되어 강력한 무술이라는 새로운 이미지를 만들어가고 있습니다.

그리고 황인무 선생 또한 택견이 놀이이자 무술이라는 사실을 인정하고 계시지요. 여기까지만 말하겠습니다.
22:31
21.02.28.
솔직히 말해서 현대적인 관점에서 보면 태껸은 놀이가 아니라 무술 아님? ㅋㅋㅋ 물론 학술적인 관점에서는 민속놀이와 무술 두가지로서 접근할 수 있겠지만 대중적인 관점에서 봤을 때는 무술로 보는게 맞는거임. 황인무 선생님이 그렇게 인정한다고 여기 갤러들이나 다른 관장님들도 그럴진 모르겠네?
아 근데 님말처럼 태껸이 경쟁력 떨어진다는건 음...MMA급 정도와 겨루는게 아니면 그래도 태껸은 좋은 무술이라는거에 동의함. 현대식으로 잘 훈련한다면 나름 좋은 무술이 태껸같음.
실제로 송덕기 할아버지는 황학정에서 당신보다 체격이 큰 활개치는 부랑배들을 혼내주시기도 하고 그러섰으니깐.
23:33
21.02.28.
댓글을 작성하시기 위해서는 로그인이 필요합니다(간편가입 가능).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