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아래 위대태껸 시연 영상이랑 옛법택견 영상

익명이
155 4 2

봤는데 이거 결택하고 위대는 앞으로 비슷해질 수가 없을 것 같다.

 

품밟기랑 아랫발질만 공유한다 뿐이지, 이미 지금 시점에서 둘은 그냥 아예 다른 무술임. 조금 과장 보태면 180도 정도로 다르다고 해도 좋을 정도임.

 

https://youtu.be/heLsGYMDSpU

 

지금까지 나온 위대태껸의 영상들을 보면 전반적으로 위대태껸은 굉장히 유술적인 특징이 강함. 유술의 알파이자 오메가는 결국 상대의 중심을 어떻게 무너뜨리냐의 방법론인데 위대는 타격 공방이 오가는 거리에서까지 상대를 당기고 밀쳐서 중심이 무너진 상대한테 막타를 먹임. 그렇다고 타격이 유술의 시녀 역할을 하는 건 아닌 것 같지만 상대의 중심을 흔드는 거에 큰 목적을 두고 있는 것만은 분명한 것 같음.

 

거기다 요런 식의

 

https://youtu.be/EXOU9S3GEso

 

말 그대로 중국권법이나 일본의 합기유술에서나 나올 법한, 네 남은 인생을 조져주겠다는 악의가 철철 넘치는 관절기들이 전승된 걸 보면 시합이 아닌 호신 차원이나 왈패들이 벌였을 답 없는 길바닥 싸움에선 우리가 아는 현대 격투기식의 졸라 세련된 싸움이 아니라,

 

발차기 -> 중심을 흔드는 지저분한 타격공방 -> 유술 + 스탬핑으로 이어지는 반병신 만들기 장기자랑이 택견의 실전이었을 가능성이 높고, 지금까지 공개된 기술들만 봐도 그냥 위대태껸의 체계 자체가 이걸 위해서 이루어져 있다는 게 보임.

 

뱀발이지만 아마 그래서 아직까지 대련 체계를 공개 못하고 있는 걸 수도 있다고 생각함. 당연한 게, 아무리 시뮬레이션 돌려 봐도 저런 기술체계를 그대로 유지한 경기에서 선수들의 안전이 담보될 수 있을 리가....

 

https://youtu.be/z8mK_CKR_V8

 

반대로 결련택견은 옛법택견에 들어서 분명해진 점이지만 유술적인 특징보다는 오히려 타격을 바탕으로 싸우다가 클린치 상황이 되면 그때 유술로 넘어간다는 스위치적인 면모가 두드러지게 나타남. 이게 나쁘다는 건 절대 아님. 왜냐하면 이미 현대 격투기에서 무수하게 증명된 실전적인 방법론이거든.

 

하지만 이미 이 부분에서 결련택견과 위대태껸의 기술적 교집합은 돌이킬 수 없는 강을 건넌 거나 마찬가지라고 봄.

 

그야 한 쪽은 동양계 고류 무술이 공통적으로 가지고 있는 개념인 손질 거리에서도 상대의 중심을 흔든다는 걸 지향하고 있고, 다른 한 쪽은 현대 격투기의 개념을 도입해서 손질 거리에서는 타격에 집중하고 좀 더 붙으면 스탠드 그래플링에 들어간다는 개념을 따르고 있는 상황인데?

 

오히려 옛법택견이 아직 애매하게 전통무술적인 형식을 의식하고 있어서 비슷한 느낌이 아직까지 남아있는 거지, 시간이 지나면 둘의 차이는 자연스럽게 더 벌어질 거임. 이건 장담할 수 있음. 오히려 비슷해지면 그건 옛법이 위대를 따라하는 것 밖에는 안 될 거임.

 

그런데 어떻게 보면 차라리 잘 된 걸지도 모름.

 

위대태껸의 행보를 보면 택견을 현대화 시키겠다는 것 보다는 오히려 송덕기 옹께 전승받은 형태를 최대한 유지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고 있는 것 같은데, 다른 3개 단체들 가운데 송 옹께 가장 오래 배운 분들이 속해 있으니 이 방향이 사실 맞다고 생각함. 원래 장자는 고루하더라도 옛 방식 그대로 가문을 물려받는 게 국룰임.

 

반면 결택은 이렇게 말하기 그렇지만 상대적으로 근본 없는(...) 편에 속함. 하지만 역설적으로 이런 입장이 자유롭게 활동하면서 택견의 현대화라는 목적을 추구하는 데에는 더 적합하다고 할 수 있음.

 

첫째, 둘째가 있으면 고지식한 첫째가 아니라 자유분방한 둘째가 나가서 새로운 사업을 일으키는 게 당연한 거랑 같은 맥락임.

 

물론 첫째랑 둘째가 서로 못 죽여서 안달인 기가 막히는 상황이기는 하지만.... 까놓고 말해서 이런 집구석이 한둘도 아니고, 실제로 밖으로 나가서 성공한 둘째의 대표적인 예시가 대도숙 공도인 것만 떠올려 봐도 결택은 이게 뭐가 택견이냐는 비아냥에 휘둘리지 않고 계속해서 택견의 현대화를 추구했으면 좋겠음.

 

위대는 위대대로 송덕기 옹께 배운 그대로의 택견? 태껸?을 이어갔으면 좋겠고.

신고공유스크랩

댓글 2

댓글 쓰기
댓글을 작성하시기 위해서는 로그인이 필요합니다(간편가입 가능).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