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개인적으로는 기존의 택견 경기도 충분히 가능성이 있다고 보는데

익명이
142 0 7

가끔 저장소 내 의견을 보면 오직 실전성의 증명만이 택견의 재부흥을 이끌 수 있다고 보는 게 지배적인 것 같아서 쓰는 글이야.

 

나는 생각이 조금 다른 게 오늘날에 한 격투기가 널리 보급되기 위해서는 특징적인 룰과 인프라가 갖춰져야 한다고 생각함. 오히려 실전성에 너무 목을 매다가는 다른 무술들이랑 차별점을 잃어버릴 우려도 있다고 생각함.

MMA가 유명해지고 실전성이 크게 대두되고 있는 시기인 것은 맞지만, 또 동시에 MMA는 대중들에게 널리 다가갈 수 있는 분야는 아님. 거칠게 치고받고 피 튀기는 광경이 많기도 하고, 격투기를 모르는 일반인의 눈에는 룰이 프리해질수록 그게 그거처럼 보이기도 하거든. 일반인이 보기에는 삼보나 쿠도나 옛법택견이나 그거 그걸로 보이겠지.

 

따라서  무술이 인지도를 크게 넓히려면 타 무술과 구별되는 특징을 보이면서 대중들에게 먹히는 포인트를 가져야 하는데, 이러한 점을 잘 살린 격투기의 예시로 태권도와 유도를 들 수 있다고 생각함. 주짓수는 실전성과 차별점 모두를 챙긴 케이스에 해당되고.

나는 그런 면에서 보았을 때 택견은 가능성이 있다고 봐.

솔직히 나는 택견 시합 영상을 처음 봤을 때 많이 놀랐거든. 그 전에는 이크에크 하면서 덩실덩실 춤추는 이미지만 있었고, 따라서 배우고 싶은 마음은 조금도 없었으니까. 근데 실제로 보니까 발차기의 궤도도 예측하기 어려웠고, 무엇보다 태질 때문에 경기가 매우 호쾌하게 갈리는 느낌이 컸어. 친구나 지인들한테  경기 영상을 보여주면 택견이 이랬냐고 놀라는 반응이 많더라.

그래서 나는 기존의 이미지를 걷어내고 스포츠라는 측면으로 대중들에게 다가가는 것도 충분히 가능성이 있다고 봐.

 

물론 이상하게 제약이 많은 점은 나도 별로 마음에 안 들고, 개선할 필요가 있다는 점에는 동의함. 하지만 정부가 조금만 관심을 가져주거나, 역동적인 경기에 포인트를 잡고 단체들이 활발히 마케팅을 한다면 기존 택견 경기로도 대중들에게 먹힐 수 있다고 생각해.

격투기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을 위해서 황인무 선생님 같은 분도 필요하고, 진입 장벽을 낮추고 일반인들에게 다가가기 위해서는 김성현 선수 같은 '선수'도 필요하다고 생각함.

결론은 단체들이 마케팅을 좀 활발하게 해 줬으면 좋겠어. 덩실덩실한 이미지를 좀 걷어내고 역동적인 쪽으로.

신고공유스크랩

댓글 7

댓글 쓰기

현재 택견룰이 처음 세상에 공개 됐을 때 신한승 옹마저도 부정적으로 평가 했잖아.

그럼 그 규칙은 택견의 본질과 굉장히 거리가 먼 규칙이라는 거지.

애초에 태권도 하는 사람이 잠깐 택견 체험하고 멋대로 만든 규칙인데 그게 택견의 본질과 가까우면 그게 더 이상한거지ㅋㅋㅋㅋㅋ

위에서 말한것 처럼 현대 택견 룰은 택견의 본질과 거리가 굉장히 멀어. 그렇기 때문에 니가 말하는 택견의 본질을 찾기 위해서 오리지널 규칙을 복원하자는 말이 나온거야.

실전성에만 매몰되서 그런게 아니라ㅋㅋㅋㅋㅋㅋ

15:03
21.05.23.
1등

지금 단체들은 마케팅이 너무 부족함. 이것부터 개선되더라도 충분히 대중들한테 다가갈 수 있음. 물론 다들 머릿속에 각인되어있는게 이크에크니(...) 기존의 이미지에서 벗어나면서 서서히 룰 개정이라던지 이런걸 시도해보는게 유의미할거라고 봄.

18:05
21.05.22.

1. 이크에크 안하면 뭐라고 해야할라나?

2. 이미지 벗을라면 덩실덩실 빼야한다고들 하는데, 그럼 대택은 어떻게 해야하나?

 

결국, 여기 있는 놈들. 기승전... "대한이 변해야한다" 이거인거지? 나머지들은 "우덜은 문제가 읎따 이거야~" 이런거고?

18:22
21.05.22.

일단 그 망할놈의 역품이랑 트월킹 먼저 고쳐야지ㅋㅋㅋㅋㅋㅋ

19:21
21.05.22.

애초에 그 문제는 이용복 총사의 택견에 대한 1도 없는 이해도 때문에 생긴 문제라서 변해야하는게 맞다고 생각함. 대한이 택견 이미지 조져놨다.

이크에크 빼도 택견을 다르게 볼 여지는 많다.

양감독님이랑 틱돌이 이건희씨가 같이 찍은 영상이나, 결련택견협회 최창희 선생님이랑 팀매드 주동주 선수 분이랑 같이 찍은 영상도 반응이 좋음.

20:33
21.05.22.
2등

이 말도 나름 일리가 있네. 실전성에만 매몰되면 택견의 본질을 잊을 수도 있다고 생각한다.

14:05
21.05.23.

현재 택견룰이 처음 세상에 공개 됐을 때 신한승 옹마저도 부정적으로 평가 했잖아.

그럼 그 규칙은 택견의 본질과 굉장히 거리가 먼 규칙이라는 거지.

애초에 태권도 하는 사람이 잠깐 택견 체험하고 멋대로 만든 규칙인데 그게 택견의 본질과 가까우면 그게 더 이상한거지ㅋㅋㅋㅋㅋ

위에서 말한것 처럼 현대 택견 룰은 택견의 본질과 거리가 굉장히 멀어. 그렇기 때문에 니가 말하는 택견의 본질을 찾기 위해서 오리지널 규칙을 복원하자는 말이 나온거야.

실전성에만 매몰되서 그런게 아니라ㅋㅋㅋㅋㅋㅋ

15:03
21.05.23.
댓글을 작성하시기 위해서는 로그인이 필요합니다(간편가입 가능).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