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조회 수 149 추천 수 0 댓글 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답없는 애를 만난거 같음. 택견하는 애는 아니고 다른 무술 하는 애인데, 그걸 너무 좋아하는거임.

돈 좀 모으면 체육관도 차리고 싶다고 해서 내가

당장 하나에 눈이 멀어서 대책없이 그딴 생각하면 나중에 니 인생 책임 아무도 못진다

이러니깐 상관이 없다는거임...

자기는 진짜 최저임금 받고 일해도 지가 배우는건 죽어도 포기하지 않겠다는데 이게 멍청한 생각 같음...

차라리 그거 하나 못할 바에 지금 하고 있는 일 안정적으로 할 생각을 해야지 정신 못차리는거 때문에 답답해서 여기에다라도 적는데...

진짜 왜이러는지 이해가 안감. 어렸을 때도 도전정신이 강하긴 했지만 이건 좀 도박 아닌가...

?
  • ?
    익명_47764938Best 2021.05.30 18:18

    허름한 체육관 차린 사람한테 부탁해서 월수입 얼마나 되는지 체육관 차린 비용은 얼마나 되는지 생활은 얼마나 빠듯한지 좀 친구한테 얘기해달라고 해봐..

  • ?
    익명_07084681 2021.05.30 12:08

    팩트. 그런 애 없으면 세상에 도장이 늘어날 수 없다. 자청해서 가시밭길 걷겠다고 하는 애니까 말려서 안 들으면 응원이라도 해 주자...

  • ?
    익명_76006363 2021.05.30 17:02
    @익명_07084681 에게

    안정적으로 수입이 들어오는 일을 내팽겨치고 굳이 그렇게까지 해야하나 싶은데... 당장 자기 돈도 도장 차릴만큼 많지도 않고 성공보장도 없으면서 한다는게 좀 미련해보여서 그럼. 도장이라도 못차리면 계속 배우겠다는데 응원 하든 안하든 누가 말리나 싶다.

  • ?
    익명_63990547 2021.05.30 15:54

    응원이나 해주던가.

  • ?
    익명_76006363 2021.05.30 17:16
    @익명_63990547 에게
    {@sticker:11328|11333}
  • ?
    익명_47764938 2021.05.30 18:18

    허름한 체육관 차린 사람한테 부탁해서 월수입 얼마나 되는지 체육관 차린 비용은 얼마나 되는지 생활은 얼마나 빠듯한지 좀 친구한테 얘기해달라고 해봐..


Powered by RhymiX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