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이제와 생각해보면 모르는 게 참 많네

익명_58924685
147 0 2

이번에 결련택견 문화재 지정에 대해서 말 많은 거 보고 생각난 건데

사실 결련택견은 원형 이전에 어원에 대해서도 모두가 동의하는 합의점을 못 만든 거 같아

 

저번에 유튜브 영상에서 황인무 선생님은

경기 운영방식이 고리가 이어지듯 한다고 결련結連이라고 했다고 설명하던데

 

원래 결련택견협회가 말했던 바는

웃대와 아래대가 만나는 결연結緣이라는 의미에 더 가까웠던 거 같고

 

그 전에 신한승 선생님은

마음먹고 서로 죽일 듯이 싸운다고 결연決然이라는 의미라고 말하기도 했고

 

논란만 있다가 명확한 증거 없이 경기 형태에서 연상되는 모습으로 각자 해석하기 시작한 거 같아

구두로 전승되다보니 생긴 문제인 거 같은데, 

사실관계만 놓고 보았을 때, 다 발음에서 연상되는 뜻을 풀이했을 뿐 

딱히 진전된 증거를 찾은 게 없단 말이지

 

막말로, 내가 지금 결련택견은 사실 견룡택현牽龍擇賢이 전해지면서 발음이 와전된 거고

고려시대 견룡牽龍(경호 및 시위를 담당했던 장교)을 뽑는 택현擇賢(어진 사람을 뽑다)이라고 주장해도

논리가 크게 다르지 않다는 거지...

 

신고공유스크랩

한달이 지난 게시글은 로그인한 사용자만 토론을 진행할 수 있습니다.

공유

퍼머링크

삭제

"이제와 생각해보면 모르는 게 참 많네"

이 게시물을 삭제하시겠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