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개인적으로 제일 의문인 건

익명이
58 1 1

대한택견이야 택견의 스포츠화를 지향하는 단체니까 그렇다 쳐도 왜 충주택견에선 택견의 격투적인 방향에 관심을 안 두냐는 거임.

 

따지고 보면 한 10년 전만 해도 3개 단체 중에서 가장 무술로서의 택견에 가까운 입장을 가졌던 단체였던 걸로 기억하는데 이제는 제일 애매한 위치를 가지고 있는 단체란 말이지.

 

스포츠 쪽이라기엔 대한처럼 세련된 느낌이 없는 거 같고, 결련이랑 위대랑 비교하면 무술적인 색채도 크게 안 두드러짐.

 

문화재라 그런가? 뭔가 다른 단체들이랑 비교하면 스포츠, 무술 양쪽에서 올드한 느낌으로 남는 것 같음.

신고공유스크랩

댓글 1

댓글 쓰기
1등
https://mookas.com/news/7645
>> 놀이론을 비하하는자... 대략. 십팔기랑 충택이었음

https://news.naver.com/main/read.naver?mode=LSD&mid=sec&sid1=001&oid=008&aid=0002687935
>>> 무예 속에 놀이가 있고 경기가 있는 것

그렇기에 신한승 선생님이 정리한 경기의 특성으로 간다 합니다. 올드한 느낌은.... 밖에서 볼때 맞는것 같고..
14:43
21.11.18.
댓글을 작성하시기 위해서는 로그인이 필요합니다(간편가입 가능).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