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택견에 무기술을 붙이는 것 자체는 괜찮을수도 있는데

익명_15709212
225 0 12

괜히 전통이라고 끼워팔지 말고 별개라고 못은 박고

보여주기식보다는 실전성 있는 쪽으로 했으면 좋겠음.

 

영춘권의 육점반곤처럼 후대에 전혀 다른 별개의 무기술이 붙는 경우도 있어서 살을 붙이는 것 자체에는 반대하지 않는데 처음부터 택견에 포함된 것마냥 말하지만 말았으면 해. 기존 문화재라는 위치와는 별개로 컨텐츠를 만드는 건 무술로서 이상할 게 없다고 봄.

최고는 태극권의 무기술이나 극진 톤파처럼 기존 무술의 원리 그대로 다룰 수 있는 거고.

 

요는 과장 왜곡만 없으면 끼워파는 건 문제가 없다고 봄

우슈처럼 대놓고 보여주기로 가도 무술의 기본은 갖추던가

신고공유스크랩

한달이 지난 게시글은 로그인한 사용자만 토론을 진행할 수 있습니다.

공유

퍼머링크

삭제

"택견에 무기술을 붙이는 것 자체는 괜..."

이 게시물을 삭제하시겠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