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1991년 육태안이 신한승에게 들은 택견 일화

익명이
118 1 1

신씨가 전해 준 발에 따르면 구한말까지 실제로 경찰의 눈을 피해 은밀하게 거액의 돈이 걸린 결련 택견 판이 벌어졌었고 패자는 반죽음의 상태에까지 이르고 했었다고 했다.

또 전국의 씨름판을 돌며 황소를 타 가는 전문씨름꾼들처럼 거액의 투전꾼들에 의해 고용되는 택견 꾼 들이 있었다고 했다.

기사 인터뷰 육태안
[출처: 중앙일보] 전통 무예「택견」되살리기 활 발

https://news.joins.com/article/2555779

 

91년 기사다 이놈들아~

 

이게 석전이나 용역에 택견하는 사람들

왈자들이 고용되었고 이들은 노름싸움판에서도 활약을 했다.

 

그럼 송덕기 옹이 이야기한(도기현 회장의 회고 책에 나온)

씨름꾼들이 어디 택견꾼들에게 감히~~!!! 

 

이런 맥락 이해되지 않냐?

 


 

반면, 신한승의 택견 이야기는

대부분 송덕기옹으로부터 온 것이고

 

근데 왜 택견은 그렇게 정리했을까?

신고공유스크랩

댓글 1

댓글 쓰기
댓글을 작성하시기 위해서는 로그인이 필요합니다(간편가입 가능).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